콘솔이 대세…‘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사전 판매 1시간만 조기 매진

16일 라인게임즈의 신작 콘솔 타이틀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이 한정판 사전 예약판매 1시간만에 조기 매진되며 이용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은 오는 12월22일(금) 닌텐도 스위치를 통해 정식 발매를 앞두고 16일 한정판 및 패키지 버전에 대한 예약 판매를 시작했다.

어드벤쳐 시뮬레이션 롤플레잉(ADV SRPG)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은 1990년대 국산 PC 패키지 게임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은 ‘창세기전’과 ‘창세기전2’의 합본 리메이크 타이틀이다.

한편 16일부터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사전 체험판이 닌텐도 스위치를 통해 무료로 공개됐다. 체험판은 챕터2까지 플레이할 수 있으며 이후 정식 발매 버전과 세이브 데이터가 연동된다.

체험판은 '지스타2023' 행사 현장인 부산 벡스코 제 1전시장 내 '에픽게임스' BTC 부스에서 진행하는 시연을 통해서도 확인해보실 수 있다.

By ad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