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타워 리조트가 11월 카지노 순매출 180억을 기록했습니다

롯데관광개발은 현재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의 카지노 사업 부문, 특히 드림타워 카지노에서 빈틈없이 성장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최근 1일에 발표된 롯데관광개발의 공시에 따르면, 드림타워 카지노는 지난 달에만 총매출 220억5700만원을 기록하여 높은 실적을 달성했습니다. 이 중에서 수수료 등을 제외한 순매출은 180억10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45.7% 증가한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드림타워 카지노의 순매출은 개장 이후 최고 기록이던 지난 7월(200억9000만원)과 지난 10월(197억9600만원)에 이어, 역대 세 번째로 높은 성과를 달성했습니다. 특히, 지난 달 테이블 드롭액(카지노 고객이 칩으로 교환한 금액)은 1169억4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7.8% 증가하여 매우 눈에 띄는 성과를 보였습니다. 이는 해외 직항노선이 재개되기 전인 2021년 6월부터 지난해 5월까지 테이블 드롭액이 월평균 263억원에 머물렀다가, 외국인 관광객의 재유입에 따라 급격히 증가한 결과입니다. 특히, 지난 5월에는 테이블 드롭액이 처음으로 1000억원대(1137억원)를 돌파한 이후, 7개월 연속으로 1000억원대를 기록하며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드림타워 카지노의 성공은 엔데믹 이후 해외 직항노선이 재개되면서 카지노 이용객이 큰 폭으로 늘어난 결과로 해석되고 있습니다. 지난달 드림타워 카지노 이용객은 2만8547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 증가했습니다.

롯데관광개발의 한 관계자는 “드림타워 카지노는 카지노뿐 아니라 호텔 및 부대시설 전체를 소유 및 운영하고 있어, 같은 실적이라도 순매출의 상당 부분을 컴프비용(숙박 및 식음료 이용비 등)으로 따로 지불해야 하는 다른 카지노보다 수익성이 좋은 구조로 돼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더불어,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의 다른 부문인 호텔 부문(그랜드 하얏트 제주)도 좋은 성과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지난달 매출은 98억7700만원으로, 판매 객실 수는 2만9283실로 전년 동기 대비 16.6% 증가했습니다. 특히, 지난해 10월에는 호텔의 외국인 투숙 비율이 11% 수준에 머물렀지만, 제주 해외 직항노선이 확대되면서 지난 6월부터는 56~62% 비율을 차지하며 과반을 회복했습니다. 롯데관광개발은 “드림타워 개장 이후 2년9개월 만에 첫 흑자전환에 성공했다”며 “제주 해외 직항 노선의 계속된 확대로 본격적인 실적 향상이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sources from resopp-sn.org
드림타워 리조트가 11월 카지노 순매출 180억을 기록했습니다

By admin